즐겨찾기+ 최종편집:2024-02-21 오후 03:23:4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연재

온 세상이 하얀 흰눈으로.


안영준 기자 / ayj1400@hanmail.net입력 : 2014년 12월 08일
↑↑ 분황사 당간지주(경주시청 권순길제공)
ⓒ CBN 뉴스
온 세상이 하얀 흰눈으로.

뽀드득 뽀드득 온 세상이 하얗게 도화지로 변했다.

흰 눈 재운 고성숲 햇살에 반짝반짝 눈꽃을 피운다.

천년 버틴 노송도 하얗게 하얗게 겨울을 노래한다.

고성숲 이른 아침 자욱 깊이 자취로 첫 길을 깨운다.
안영준 기자 / ayj1400@hanmail.net입력 : 2014년 12월 08일
- Copyrights ⓒCBN뉴스 - 경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