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4-02-21 오후 03:23:4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생활문화 일반

경주시, 보문 숲머리마을 도시계획도로 준공식 개최

- 경주시, 12억 6800만원 들여 사업비 폭 12m, 연장 1,240m 도로확포장 완료 -
- 준공식 기념해 걷기대회도 열려...주낙영 시장 “앞으로도 도로 확충 위해 노력하겠다” 강조 -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3년 11월 26일
↑↑ 주낙영 경주시장과 이철우 시의장 등 주민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보문 숲머리마을 도시계획도로 준공식이 열리고 있다.
ⓒ CBN뉴스 - 경주
[cbn뉴스=이재영 기자] 경주의 대표적인 먹거리촌인 숲머리마을의 오랜 숙원이던 도시계획도로 준공식이 24일 열렸다.

이날 준공식에는 주낙영 시장과 이동협 시의회 부의장을 비롯한 시의원, 숲머리 주민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공식행사에 앞서 서라벌풍물단에서 숲머리마을의 무사안녕을 기원하는 공연을 시작으로 사업추진 경과보고와 감사패 전달, 테이프 커팅식, 기념촬영, 걷기대회 순으로 준공식이 진행됐다.
↑↑ 주낙영 경주시장과 이철우 시의장 등 주민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보문 숲머리마을 도시계획도로 준공식이 열리고 있다.
ⓒ CBN뉴스 - 경주

숲머리마을 도시계획도로는 폭 12m, 길이 1.24㎞ 규모의 왕복 2차로로 개선됐다. 2014년 첫 삽을 뜬 후 10년 만이다.

당초 이곳은 왕복 1차로였던 탓에 관광객과 시민들은 교행에 불편을 겪어 왔다.

총 사업비 12억 68000만원을 투입된 이 도로는 전기와 통신선로 지중화사업과 함께 진행되면서 이달 초 개통할 수 있었다.

특히 인근에 사적인 명활성이 있어 문화재형상변경 등 각종 행정·토지 보상 절차를 거쳤던 탓에 많은 시일이 소요됐다.

이번 확장 개통으로 숲머리마을은 전통음식 특화거리를 방문하는 관광객 및 시민들의 교통편의를 제공함은 물론, 마을 정주환경 개선과 지역경제 활성화 등에 상당한 도움이 될 전망이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주민들의 적극적인 협조가 있었기에 숲머리마을의 오랜 숙원을 해결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도로 통행체계 개선을 위해 더욱 힘쓰겠다”고 밝혔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3년 11월 26일
- Copyrights ⓒCBN뉴스 - 경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