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3-03-23 오후 04:52:2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생활문화 일반

경주시, 국내 최초 정규 규격 `스마트 에어돔 축구장` 개장

- 사계절 전천후 실내 축구시설인 에어돔 축구장 지난 30일 준공식으로 위용 드러내 -
- 모래 훈련장, 기둥 없는 간접조명 시스템, 경기영상 분석 기술 플랫폼 도입 -
- 명실 공히 전국 최고의 스포츠 전지 훈련장으로 조성 방침 -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3년 01월 30일
↑↑ 주낙영 경주시장과 내빈들이 경주 스마트 에어돔 준공식에 참석해 준공식 버튼터치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 CBN뉴스 - 경주
[cbn뉴스=이재영 기자] 경주에 국내 최초로 정규 규격의 ‘스마트 에어돔 축구장’이 들어섰다.

시는 30일 천군동(1150번지) 종합자원화단지 내 건립된 사계절 전천후 스마트 에어돔 축구장 준공식을 가졌다.
↑↑ 주낙영 경주시장이 30일 천군동 스마트에어돔 준공식에 참석해 기념사를 하고 있다
ⓒ CBN뉴스 - 경주

이 자리에는 주낙영 경주시장, 이철우 시의회 의장을 비롯해 조용만 문화체육관광부 제2차관, 조현재 국민체육진흥공단 이사장, 김학홍 경상북도 행정부지사, 최영일 대한축구협회 부회장 및 도. 시의원, 지역주민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홍보영상 상영을 시작으로 박원철 문화관광국장의 경과보고, 에어돔 건설과정 메이킹 영상 시청, 현장투어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에어돔은 기둥과 벽체 없이 순수 공기의 압력만으로 유지되는 막 구조 건축물로서 냉난방과 공기정화 시스템을 갖춘 실내 축구장이다. 일반 건축물에 비해 높은 인장력을 갖춰 지진·태풍에 강하다.

이 사업은 지난 2020년 2월 문체부 주관 ‘전지훈련 특화시설 에어돔 건립 지원 사업'에 공모에 선정돼 1만752㎡ 부지에 기금 50억 원을 포함해 총 107억 원의 사업비가 투입됐다.

에어돔 크기는 가로 120m, 세로 78m, 높이 25m이며, 에어돔 내부는 K리그 인증을 받은 정규규격의 인조 잔디 축구장 1면과 모래훈련장이 있다. 또 사무실, 전술회의실, 탈의실 등의 부대 공간도 갖췄다.

시는 에어돔 축구장을 전국 최고의 전지 훈련장으로 만들기 위해 특별한 기능을 추가 했다.

해외에서나 볼 수 있는 모래훈련장을 실내에 설치해 선수들이 스피드 향상과 근력 강화 훈련에 보탬이 되도록 했다.

또 기둥이 없는 간접조명 시스템을 적용해 눈부심과 그림자 없이 선수들이 오직 경기에만 몰두 할 수 있도록 했다.

특히 경기영상 분석 기술 플랫폼을 도입해 실시간 영상촬영은 물론 경기 후 팀 전체와 개개인의 역량을 세밀하게 분석할 수 있는 시스템까지 갖췄다.

에어돔은 축구장 이외에도 활용범위가 매우 다양하다. 주민 단합대회와 어린이집‧유치원 체육활동은 물론 인근 보문관광단지 및 숙박시설과 연계한 다양한 이벤트 행사도 개최가 가능하다.

더불어 유사시 재난대피 시설로도 활용할 계획이다.

에어돔 근처에는 사우나, 찜질방, 헬스장을 기능을 갖춘 웰빙센터를 비롯해 카라반, 물놀이 시설이 있어 에어돔 이용자들에게 편리함까지 더해주고 있다.

시는 에어돔 축구장이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가면 동·하계 전지 훈련팀 유치로 지역 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는 오는 3월 말까지 시범 운영 후 4월 정식 개장할 예정이다. 보다 상세한 내용은 경주시청 에어돔 홈페이지(https://gyeongju.go.kr/smartairdome)에서 확인 가능하다.

주낙영 시장은 “경주는 기존 풍부한 숙박시설과 우수한 스포츠 인프라에 최첨단 기능까지 갖춘 스마트 에어돔 건립으로 전국의 모든 축구인들에게 가장 인기 있는 축구 훈련장으로 손꼽히게 될 것”이라며 “국내 뿐만 아니라 해외 선수들도 와서 훈련하고 관광까지 하는 스포츠관광의 새로운 모델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3년 01월 30일
- Copyrights ⓒCBN뉴스 - 경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