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4-02-21 오후 03:23:4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주식/금융

경주시, 경주페이 캐시백 혜택 `연 매출 30억 초과 가맹점 지원 중단`

- 올 8월부터 시행, 단 매출 30억 초과 경주페이 가맹점 등록은 계속 유지 -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3년 07월 10일
↑↑ 경주페이 연 매출 30억 초과 가맹점 지원 중단
ⓒ CBN뉴스 - 경주
[cbn뉴스=이재영 기자] 경주시는 지역 상품권인 ‘경주페이’에 대해 오는 8월부터 연 매출액 30억 초과 가맹점에 대한 캐시백 혜택을 중지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사안은 행정안전부의 2023년도 지역사랑상품권 발행지원 사업 도입 취지에 따른 종합지침 변경 후속 조치다.

조치 내용은 매출액 30억을 초과하는 농‧축협, 대형마트, 대형병원 등을 가맹점에서 배제해 전체 95%를 차지하는 매출액 30억 이하의 소상공인에게 실질적인 지원과 지역경제 혜택을 부여한다는 것이다.

연 매출액 기준은 개인이나 법인의 모든 사업장을 합산해 사업장 단위가 아닌 소유주 단위로 판단하며, 신용카드 결제수수료율 정보를 참고로 한다.

단 시는 지침에 따라 연 매출 30억 초과 가맹점의 등록을 취소해야 하지만 주민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경주페이를 사용할 수 있는 가맹점 등록은 유지하면서 인센티브로 지급되는 캐시백 혜택만 중단하기로 결정했다.

향후 시는 지역 1만4300곳 가맹점 중 30억 초과 가맹점 400여 곳에 대해 사전 홍보와 이의 신청 등의 행정절차를 거쳐 사업을 원활히 추진할 계획이다.

주낙영 시장은 “이번 조치는 경주페이 도입 취지에 맞게 영세 소상공인들에게 실질적인 지원 혜택이 돌아갈 수 있게 하기 위함이다”며 “가맹점 개편에 따른 시민들의 불편과 혼란을 최소화하기 위해 적극적인 홍보와 가맹점 관리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3년 07월 10일
- Copyrights ⓒCBN뉴스 - 경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