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2-12-02 오후 03:46:2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일반

경주시 ˝물정화 기술 최강자 우뚝˝ 정부 환경신기술 인.검증 획득 기념식 개최

- 금호건설과 공동개발 ‘GK-SBR’... 환경부 인·검증 획득 -
- 주낙영 경주시장 “수질 개선 앞장과 해외 보급에 총력” -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2년 11월 22일
↑↑ 환경부 신기술 인검증 획득 기념식
ⓒ CBN뉴스 - 경주
[cbn뉴스=이재영 기자] 환경부 주관 환경신기술 인·검증 획득으로 물정화 기술 강자로 우뚝 선 경주시가 이를 기념하기 위한 행사를 개최했다.

경주시는 21일 시청 대외협력실에서 주낙영 경주시장과 이명재 금호건설 토목플랜트본부장이 참석한 가운데, 두 기관이 공동 연구·개발한 ‘GK-SBR공법 환경부 환경신기술 인·검증 획득 기념식’을 열었다.

이날 기념식은 경주시와 (주)금호건설 공동의 환경부 환경신기술 인·검증 획득을 축하하고, 상호 사업추진을 확대하기 위해 마련됐다.

‘환경신기술 인·검증’은 국가기관, 지자체, 공공기관, 정부출연기관 등에서 설치한 환경시설에 적용된 신기술의 성능과 현장 적용성을 평가해 기술의 우수성을 국가가 인·검증하는 제도다.

앞서 경주시와 금호건설이 공동 연구·개발한 ‘GK-SBR공법’은 지난 1일 환경부로부터 환경신기술 인증(제615호) 및 검증(제269호)을 취득한 바 있다.

‘GK-SBR공법’은 생활하수 내 유기물(BOD) 이외의 질소(N)와 인(P)을 효율적으로 제거하는 하수고도처리기술이다.

이번 신기술 획득에 따라 경주시는 하수의 질소·인 처리효율을 대폭 개선한 신기술이 정부 인증을 받아 수처리 분야 강자로 자리매김하게 됐다.

이명재 금호건설 토목플랜트본부장은 “이번 환경신기술 취득으로 노후화되고 성능이 저하되는 기존 하수처리시설의 개선 및 재건설 사업에 선제적 대응의 발판을 마련하게 됐다”며, “환경부 신기술을 취득하기 까지 주낙영 시장을 포함한 경주시 공무원들의 전폭적인 지원과 관심에 깊은 감사를 표한다”고 밝혔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민·관이 상호 협력해 지속적으로 사업을 확대하고 깨끗한 하수처리를 통해 인류의 물 문제 해결과 극복에 기여할 수 있다는 것에 의미가 크다”며 “이번 환경신기술 인·검증 취득을 시작으로 경주시와 금호건설이 미래 하수처리 기술을 선도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2년 11월 22일
- Copyrights ⓒCBN뉴스 - 경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