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4-02-21 오후 03:23:4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건사고

경주경찰서,신경주역 폭발물 허위신고자 검거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16년 03월 08일
ⓒ CBN 뉴스
[이재영 기자]= 경주경찰서(총경 정흥남)은 8일 새벽 3시 25분경 "신경주역 남자 화장실에 폭발물로 추정되는 검정색 가방이 있다."고 112에 허위 신고한 피의자 A씨(25세, 무직)를 검거해 수사 중이다.

 피의자는 경주시 황성동에 있는 공중전화 부스에서 허위 신고한 것으로 주변 CCTV를 분석하여 이동경로를 추적 인근 여관에 투숙중인 것을 발견 검거했다.
 
경찰은 검거 당시 가출한 상태에서 신병을 비관한 나머지 제초제를 소지한 채 자살을 기도하려 하였고 허위신고 경위에 대해서는 수사 중이다.고 밝혔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16년 03월 08일
- Copyrights ⓒCBN뉴스 - 경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